STORY/에버랜드 2017.07.31 10:11

초등학생 방학숙제, 에버랜드 에버에듀스쿨과 ZOO 어드벤처로 해결!


학교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이제는 모든 학교들이 방학을 했답니다.

 

방학이라고 마냥 놀 수만은 없는 게 현실!

 

예전처럼 일기 쓰고

책 한 권 풀던 시절이 아니죠~

 

요즘은 초등학생들도

방학 숙제로 보고서를 낸다고 하네요.


어딜 가서 무얼 하고

무얼 배우고 무얼 느꼈는지 등...

 

조금은 어려울 수도 있고

저처럼 첫째 아이다 보면 그야말로 멘붕!


하지만 체험학습과 함께

체험학습 보고서까지

한 방에 해결할 수 있는 곳이 있으니

바로 에버랜드~


아이들의 방학을 맞아 선보인

'ZOO 어드벤처''에버에듀스쿨'

소개하려고 합니다.

 

먼저 에버에듀스쿨을 만나볼까요~?



에버에듀스쿨 개인 참여 가능한 직업 체험

/ 체험비 5000원


학교마다 다르겠지만

이미 7월 중순부터 방학이 시작되었는데요.

 

아이들의 방학 기간에 맞춰 나온

프로그램인 만큼 방학기간만 운영을 한답니다.


에버랜드의 에버에듀스쿨 유명하지요~?

 

하지만 단체를 위한 프로그램이다 보니

개인적으로는 참여할 수 없었는데요.


이번 여름 방학 동안엔

개인도 참여를 할 수 있답니다.

 

다섯 가지의 직업 체험과

두 가지의 동물 체험

총 7가지를 체험해 볼 수 있는데요.

 

토요일과 일요일을 제외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진행을 하네요.


각 체험마다 적정 연령이 나와 있고

인원과 시간이 나와 있는데요.

 

선착순으로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보니

원하는 게 있다면 미리 예약을 하는 게

좋을 것 같네요.


노쇼방지를 위해 유료 프로그램으로 운영되지만

큰 부담 없는 5천원으로 참여 가능하답니다.

 

조금 더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




체험하는 곳마다

집결 장소가 다르답니다.


저희 아이가 체험했던

상품 디자이너의 경우

에버랜드로 들어가는 길 쪽에 위치한

에버마트 옆에 있는

'에버블라섬'에서 진행되었는데요.


집결 장소는 인포메이션!

 

캐스트 분이 깃발을 들고 있어서

쉽게 찾을 수 있답니다.

 

5~10분 정도 인원이 모이길 기다리면

모두 모여 이동~



에버에듀스쿨은

보호자 동반이 아닌 아이들만 참여해서

자유롭게 체험하는 프로그램입니다.

모두 모여 자리를 잡고

에버랜드 인사법을 배우면서 시작합니다.



직업이란 주제로

아이들에게 설명만을 하는 것이 아닌

질의응답 시간을 가지며 진행된답니다.


직업이 왜 필요한지...

지금은 사라진 예전 직업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그리고

미래엔 어떤 직업이 생길지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답니다.



'너희는 꿈이 뭐야~?'

와는 조금 다르게 느껴질 수 있는

'너희는 커서 어떤 직업을 가지고 싶니~?'

라는 질문에

이번 시간엔 선뜻 답하는 친구가 없었네요.


여러 가지 직업 중

에버랜드 상품 디자인이라는 직업에

종사하고 계시는 디자이너 분께서

나오셔서 직접 설명해 주시는

시간도 있었답니다.


에버랜드의 다양한 상품들을

만들기까지의 과정이라던지

애착이 가는 물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주셨지요.


그리고 이어지는 퀴즈타임~ 

얼마나 집중을 했는지 알 수 있겠죠?



그리고 이제는 아이들이 직접

상품을 만들어 봅니다.

 

바로 워터볼~!


먼저 설명을 듣고

재료들을 나눠 주시고

시작을 하는데요. 

 

손끝이 야무지지 못한 아이라고

걱정하지 마세요~


도움이 필요한 아이는

캐스트 분들이 다가가 도와주신답니다.



혼자서 온 아이들도 있었고요.

친구와 함께 온 친구들도 있었네요.


남자아이, 여자아이 할 것 없이

모두 집중력을 발휘해

나만의 워터볼 만들기에 집중!




시작하기에 앞서

아이들 한 명 한 명에게

10페이지의 책자를 하나 나눠주셨는데요.

 

그 페이지 안에는

아이들에게 하는 질문과

앞서 들었던 설명이

사진과 글로 담겨 있었답니다.


그리고

워터볼을 다 만든 아이들은

개개인 모두 즉석사진을 찍어서

전달해 주셨는데요.

 

이 사진은 책자 뒤편에 붙일 수 있네요.


폼을 다운로드할 필요 없이

빈 공간들에 내 생각을 채워 넣어

방학 숙제로 제출하면 좋겠죠?



먼저 끝난 아이들은

자기들끼리 이야기하기도 하고요.

 

캐스트 분들께 자랑을 하기도 하네요.

 


절친과 함께 온 친구의

워터볼과 저희 아이의 워터볼을

함께 찍어 보았답니다.


같은 재료로 만들었지만

안에 넣은 글라스 토의 색이

다르기도 하고

양을 다르게 넣기도 하고

겉면에 그려 넣은 그림이나

문구가 달라 나만의 워터볼 완성~!


1시간 남짓 진행하는 시간 동안

아이들의 집중하는 모습을

살펴볼 수 있었는데요.

 

주변에서 흔히 접할 수 없는

상품 디자이너라는 직업체험을

에버랜드에서 하며

그 중 누군가는 디자이너로서의 꿈을

키워가지 않을까 싶네요.

 


체험 시간이 끝나면

다시 모두 모아 이동~!



'저는 아이만 뭔가 체험 시키는 것보다

함께 뭔가를 하고 싶은데...

또 시간이 정해져 있는 것보다

자율적인 게 좋아요~'

라고 하신다면!

 

바로

ZOO 어드벤처가 있어요~


에버에듀스쿨과 마찬가지로

홈페이지 스마트예약을 통해

미리 예약하거나

당일 현장에서 선착순 예약한 후

참여할 수 있답니다.

 

☞ 체험학습 신청 바로가기(클릭!)

 

시간이 정해져있던

에버에듀스쿨과는 달리

그 날의 사정에 맞게 조율할 수 있고요.

부모님과 함께 참여가 가능하지요.


 

5세부터 참여할 수 있고요.

 

미션북을 나눠주기도 하고

상품을 선물로 받기도 하고

미션 완료 시 배지를

선물로 주신답니다.

 

부모님은

별도의 구매 비용이 들지 않아

부담이 덜 하죠~?



ZOO 어드벤처는

딱딱 시간을 맞춰 가야하진

않는다는 장점이 있네요.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참여를 원할 때 방문하면 된답니다.


입구가 아닌 판다월드 안쪽에 들어오면

커다란 판다가 있는 곳 아시죠~?


그곳에서 접수를 할 수 있네요.



에버랜드는

연간회원권을 끊은 분들도 많으셔서

이걸 뭐 하려 해~?라고

생각을 하신다면...

아이들의 반응이 다르답니다.


뭔가 주어진 것을 풀어내려

노력하기도 하고요.

 

그동안 스쳐 지나갔던 것들을

좀 더 꼼꼼히 살펴보게 되기도 하네요.



예약 문자를 보여 드리면

이런 미션북을 받을 수 있는데요. 

 

샘플북으로 설명을 먼저 듣고

시작합니다.


내가 에버랜드 좀 와 봤지~

동물들도 참 많이도 봤지~

라고 하셔도 펼치는 순간

동공 지진이 일어날지도 몰라요.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선

사파리 월드, 프렌들리 랜치,

로스트 밸리, 버드 파라다이스, 몽키 밸리,

판다월드를 방문해야 한답니다.

 

문제들은

5세에서 초등학교 저학년에

맞게끔 나와 있어 어렵진 않지만

그냥 구경만 했던 것과는 달리

좀 더 꼼꼼한 관찰력이 필요로 하기도 하지요.


작은 문제집 같은데

펜이 필요 없게끔 스티커가 있어서 

이것 또한 아이들에겐 재미~!





문제를 보고

답을 맞추는 과정이 더해지니

 지금껏 슉슉 지나가던 길에서

발걸음을 쉬 떼지 못 하네요.

 

집중력 최고~!



문제를 다 맞추고 캐스트 분께 가면

미션 완료 스티커를 붙여주신답니다.


아이들이 또 이런 걸 좋아하지요~ 

뭔가 해냈다는 뿌듯함이랄까요~?


첫 스티커를 받고 나선

의욕이 불타오르네요.



문제를 살펴보며

다음 장소로 이동~!

 

각 장소에서 문제를 풀면

스티커를 받을 수 있는데요!

 

혹시나 해당 장소에서 받지 못했따면

판다월드로 가 보시면 됩니다!

 

문제 푼 걸 보시고

미션 완료 스티커를 붙여주더라고요.




그래도 아이는

직접 붙이고 싶은지

캐스트를 찾아 삼매경~

 

이렇게 직접 돌아다니며 받는 게

좋은가 봅니다.


 



로스트 밸리와 사파리 월드는

입구에서 미션 완료 스티커를 

받을 수 있었답니다.



미션을 모두 수행하고

원래 미션북을 나눠주시던 장소로 가서

보여 드리면 짜잔~

 

배지를 선물로 받을 수 있네요.


아이가 어찌나 좋아하던지...


오후 늦게 가서 하루 만에 못 끝냈어요~

라고 하신다면 

다음에 오셨을 때 이어서 할 수 있으니

너무 걱정 마세요~


그냥 아이가 문제를 풀었다는

뿌듯함만이 있는 건 아니에요.

 

위쪽에 있었던

홈페이지 사전예약 링크에

탐사 보고서를 다운로드할 수 있는

링크가 있답니다.

 

 

필요한 사진을 확인하고

그 사진들을 모두 찍으면

학교에 제출할 보고서도 완성~!


아이 체험학습 보고서 방학 숙제는

에버랜드에서 해결할 수 있네요.


하지만 이게 끝이 아니죠~




로스트 밸리 기념품 매장이나

 정문에 위치한 라시언 메모리,

판다월드 매장에 가면

선물을 받을 수 있답니다. 

 

사전 예약을 하고 갔던지라

바코드가 있는 문자가 왔었는데요.

 

그 바코드는 이곳에서 사용~!



7가지의 선물 중

하나를 고를 수 있답니다.

 

머크컵 2종과 피규어 3종,

소형 인형과 컬러링북이 준비되어 있어요.

 

하나만 고르라고 하니

어찌나 신중해지던지요~




저희 아이의 선택은 판다 인형!

 

엄마, 아빠는 피규어를 원했지만

아이의 선택을 존중했네요.



타워트리 내부

반딧불이 체험

 

그리고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없는

반딧불이 체험도 진행하고 있답니다.

 

타워트리 내부에서

암막 커튼을 치고 안에서 볼 수 있는데요.

선착순으로 진행한다는 사실~



저희도 너무나 구경을 하고 싶었지만

우천으로 인해 취소가 되어

아쉬운 발걸음을 돌렸네요.

 

다음 번엔 꼭 보자 반딧불이야!



에버랜드

ZOO 어드벤처와 에버에듀스쿨이라면

 초등학생 체험학습 보고서 방학 숙제는

어렵지 않게 해결하실 수 있겠죠~?


갑작스러운 숙제에 당황하지 마시고

에버랜드 여름 축제도 즐기고

방학 숙제도 즐기면서 하는 건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