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에버랜드 2017.11.02 10:09

에버랜드에서 즐기는 아빠표 캠핑놀이, ‘글램핑힐‘의 매력 속으로!

“아빠 언제 쉬어? 

아침에는 공원에서 축구랑 야구!! 

점심 때는 에버랜드에 가자~ 

저녁에는 집에 와서 보드게임도 하자!!

어때?”

 

크헉~~ㅎㅎㅎ


우리 집 6세 아드님의 

‘아빠 휴일 사용계획서’는

가을 오색 단풍처럼

다양하고 즐거움이 넘친답니다.^^;


두둥~~

드디어, 쉬는 날~!


절대 맞춰질 수 없을 것 같았던

아들의 위시리스트 퍼즐이 

‘에버랜드 글램핑힐’에서

하나씩 맞춰집니다.

 


 

6세 아이와 함께한

늦가을 에버랜드 캠핑, 

‘에버랜드 글램핑힐‘의 매력 속으로

안내합니다.

 

 

 

#1

아들의 즐거움과

아빠의 힐링이 교차하는 곳

‘에버랜드 글램핑힐’


 

첫 돌 때부터

에버랜드에서 살다시피 하며

에버랜드 키즈로 성장해온

6세 우진이!!



글램핑힐에 들어오자마자

신이 났네요~

 

 

'우와~아빠~!!

에버랜드에 이런 곳이 있었어??‘


카라반 안에는 금고도 있고,

블루투스 스피커와 냉장고도 있네요~


 


저도 너무 신기하고 좋아서

아들마냥 기분이 들뜨네요


‘우진아~

여기가 우리 집이었음 좋겠다~!!’

 

저는 호텔 같은 내부 시설들도 좋았지만,

나무 바닥에 누웠을 때 카라반 밖으로 보이는 

아름다운 풍경이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휴양지 여행에서 느낄 수 있는

힐링과 설렘을

에버랜드에서 느끼게 될 줄이야~

 

오늘 하루가 정말 소중해질 것 같은

그런 순간이네요.


아드님의 6세 생일파티까지~!
 

 

 

잊혀지지 않을

가을의 멋진 추억거리가 쌓여가네요.


 

#2

 이곳이 에버랜드임을 잊지 말자! 

에버랜드도 즐기고,

캠핑도 즐기고!!


호텔같이 깔끔하고 편리한 시설과 캠핑의 설렘이 
‘에버랜드 글램핑힐’의 전부라고 생각하면 오산!! 

 

이곳은 에버랜드라는 점을 잊지 말자~!!

지정학적 위치라고 해야 할까??
교통의 요지라고 해야 할까?

 

 

이 곳은 에버랜드의 중심지라 할 만큼

(매직랜드 속 우주 전투기와

스푸키 펀 하우스 가운데 위치) 

어디든 쉽게 갈 수 있는

사통팔달 전략적 요충지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에버랜드를 가장 효율적으로 즐기기에

좋은 곳이라고 감히 추천 드립니다.


글램핑힐에

낮 퍼레이드의 음악소리가 들리고,

카라반 앞에 나와

담장 밖의 퍼레이드를 여유롭게 구경합니다.

 

 

 

글램핑힐을 나서면

퍼레이드의 명당까지도

쉽게 접근할 수 있었지만, 

오늘은 왠지 오색빛깔 가을느낌으로

퍼레이드를 즐길 수 있는

이곳이 명당인 것 같네요^^ 

 


퍼레이드를 보고 난 후

개인적으로 에버랜드에서 가을의 모습이

가장 궁금했던 이솝빌리지로 향합니다.

 

 

솝빌리지에는

아드님이 너무나 좋아하시는

모래놀이터와

공대포를 쏠 수 있는 ‘볼빌리지‘ 

재미있는 이솝우화가 있는

구불구불 예쁜 이솝우화 마을길도 있어서 

아드님이 더 가고 싶어하는 곳이기도 하지요.


 

이솝빌리지에 가기 위해

 

 

우산으로 덮인

이솝우산길을 통과해서

분수대와 마주칠 때면,

 


에버랜드에서 또 다른 공간으로

들어온 듯한 느낌이 들어서

늘 새롭답니다.

 

 


#3

마법 같은 공간,

글램핑힐 200% 즐기기


6세 우진이는

하루에도 몇 번씩 생물과 무생물을

넘나드는 변신을 시도합니다.

 

비행기, 축구선수, 기차, 심판,

유치원버스, 야구선수 등

마법사 같은 6세 어린이입니다. 


그런 우진이에게 카라반 앞마당은 

축구장이 되었다가..




야구장이 되었다가..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의

장소가 되지요~


 

 

글램핑힐 입구에서 빌려주는

보드게임은

 

 

 

승부욕 활활 불타오르는

6세 어린이에게는 즐거움을, 

자연 속에서의 휴식을 원했던

아빠에게는 힐링을 선물해 주었습니다.

 

   


정말 좋을 때만 활짝 웃는

6세 어린이~

 

 

오늘 너무너무 좋았는지

처음부터 끝까지 웃음 가득합니다~

 


즐거움과 힐링,

그리고, 늦가을의 낭만 한 스푼까지, 

‘에버랜드 글램핑힐’의 매력에

흠뻑 빠져들었던 하루였습니다.

 

홈페이지에 가면

글램핑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패키지와

BBQ 상품이 있는데요~

 

 

사전에 예약하고 가셔서

올가을 제대로 힐링하시길 바랍니다^^

 

 

※ 글램핑힐 상세 정보 및 예약은 ↓↓

홈페이지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