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캐리비안 베이 2017.02.03 11:00

따뜻한 캐리비안 베이에서 즐기는 '힐링요가' 타임

저는 요즘 결혼식 준비하느라 정말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나날들을 보내고 있는데요!


이 와중에 캐리비안 베이에 다녀왔습니다. ㅡ.,ㅡ

 

왜냐구요? 바로 캐리비안베이에서 피로를 싹 날릴 수 있는 스페셜한 힐링요가 수업이 있었기 때문이죠 +_+ (놓치지 않을 거예요~)

 

덕분에 결혼 준비하느라 받은 스트레스들을 싹~ 해소하고 왔답니다.

 

캐리비안베이에서 즐긴 '힐링요가' 수업 이야기, 이제부터 들려드릴게요!



야외 유수풀 길목에 위치한 '미라클 스파'에서 힐링요가 수업이 진행되었어요.


 


기자단 활동하면서 캐리비안 베이에 많이 찾아왔는데요.

 

미라클 스파는 처음이라 무척 신기했어요.

 

물놀이하다가 쉬어갈 수 있는 따뜻한 탕과 사우나는 물론이고, 


 

피로를 풀 수 있는 족욕탕도 있네요!

 


오늘 요가 수업을 위해 요가 매트도 세팅되어 있구요.



'캐리비안 베이'와 사단법인 '홀리스틱 요가 명상협회'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진행된 힐링요가 수업은 사우나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사우나에서 요가를 한다는 것이 어색하기도 하고 민망하기도 했는데 따뜻한 스트레칭하니 몸이 슬슬 풀리면서 발동 걸리기 시작~



어서 와~ 핫요가는 들어봤어도 워터 요가는 처음이지? ㅎㅎ

 

이 여세를 몰아 좀 더 몸을 부드럽게 풀어주기 위해 온탕에서 수업이 진행되었습니다. 


 


물의 부력 덕분에 평소에는 하기 힘들었던 자세도 손쉽게~~

 

앞으로는 아쿠아로빅말고 아쿠아요가가 대세가 되지 않을까 싶어요ㅎㅎ



요가 강사님들이 나누어주시는 타월에 몸을 닦고 요가매트로 이동하여 팔을 모으고 고개를 올려 편안한 자세를 취했습니다. 


 


그 다음 반대쪽 팔과 다리를 쭉 뻗어 스트레칭하며 허리를 돌려주는데요,

 

강사님들이 돌아다니면서 자세를 바로잡아주셔서 저 같은 초보자도 쉽게 할 수 있었습니다.

 

워터요가로 풀어진 근육이 쭉 펴지면서 몸의 긴장이 싹 사라지는 느낌~


 


다음으로는 눈과 기관지 마사지~

 

오렌지와 페퍼민트로 만든 아로마 오일을 손바닥에 조심스럽게 모아 두 손으로 비빈 후 얼굴 가까이서 이리저리 움직이며 크게 숨을 내쉽니다.

 

눈을 감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숨 쉴 때마다 눈과 코, 그리고 목이 시원하게 뻥 뚫리는 것 같더라구요!

 

그 시원하고 상쾌한 느낌이 강습이 끝나고도 1시간 가까이 지속되어서 너무 좋았어요. 



홀리스틱 요가 명상협회 이선 원장님의 설명에 따라 손을 이쪽저쪽으로 움직이며 모두 다 릴렉스~

 

차분한 음성과 물소리 등이 어우러져 몸의 피로가 점점 풀려갑니다.

 

시간이 어떻게 흘러가는지 모를 정도로 빠르게 지나가더라구요.



힐링요가가 끝난 후 마무리로 족욕과 더불어 얼굴에 미스트로 수분 공급을 해주십니다.

 

몸도 개운한데 얼굴까지 제대로 호강하네요~



족욕을 마친 발을 수건에 닦고 나면 발에도 미스트를 뿌려주시는데 이게 또 그렇게 시원해요!

 

어찌나 시원한지 개인적으로 한 통 사서 집에 두고 싶을 정도였어요. 



마무리는 100% 레몬 에센셜 오일로 만든 차와 함께~

 

은은하고 따뜻한 차가 목구멍을 넘어가면서 속까지도 편안하게 해주었습니다. 

 

이번 캐리비안 베이에서의 힐링요가는 이벤트로 잠깐 진행된 것이었는데요, 앞으로도 계속 미라클 스파에서 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저작자 표시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