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에버랜드 2018.04.20 13:54

벚꽃나무 아래 7살 아들과 데이트~ @용인에버 벚꽃축제!


유치원 등원 길에 만난 벚나무를 보며

 

"엄마,

벚꽃 보러 에버랜드에 가야겠어요.

6살 때 에버랜드 가서 버스 타고~

벚꽃 구경 갔잖아요."


작년에 갔던

'2017 용인에버 벚꽃축제'

기억하고 있는 우진이를 위해 올해도!

 

어김없이

'2018 용인에버 벚꽃 축제'를 찾았습니다!


(2017 용인에버 벚꽃 축제의 추억

>> http://witheverland.tistory.com/1716)


뭐니 뭐니 해도 용인에버 벚꽃 축제의 시작은

차 안에서 벚꽃을 즐기는 마성톨게이트부터

에버랜드 정문까지 이르는 벚꽃 가로수길입니다~


 

최고의 벚꽃 드라이브를 마치고

도착한 에버랜드 정문. 


 


정문에서 호암호수까지

무료 셔틀버스를 이용하여

호암호수 쪽으로 이동합니다.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보이는 풍경!

호암호수 앞산 벚꽃 동산 보이시나요?


왕벚나무, 산벚나무 등

1만 그루가 넘는 벚나무가

목련, 영산홍, 개나리, 진달래, 철쭉 등

다른 봄꽃들과 함께 어우러져~

장관이네요!


"엄마,

산에 벚꽃 눈이 내린 것 같아요~ ^^"

 

 


벚꽃을 보고 기분이 좋아서

절로 미소가 나는 7살입니다. 



보이시나요?

벚꽃이 만발한 벚꽃 터널입니다.



배구 홀릭쟁이 아들은 벚꽃 앞에서도

열정적으로 강력스파이크 중입니다!



멋지게 포즈도 한번 잡아볼까요?


 


벚꽃 터널을 지나가는 길에 보이는 풍경입니다~


 

 


벚꽃 동산과 호수에 비친 모습까지~

 

"우와~~~우와~~~"

옆에 지나가는 사람들의

추임새가 계속 들리네요!


이렇게 예쁜 곳은

많은 사람에게 알려야겠지요?



<에버랜드 인스타그램 벚꽃 인증샷 이벤트>가

같이 진행 중이네요~


에버랜드 연간이용권과 이용권이

펑펑 쏟아지니~

저도 도전!!


"엄마~

이거 작년에 있었는데 기억나요?"

작년 벚꽃놀이 왔을 때를 기억하고 있네요!


 

'EVER LASTING

BLOSSOM FESTIVAL'

 

레터링 간판에

쓰윽~~ 포즈 잡는 7살. 

 

 

 



<용인 에버 벚꽃 8경>의 위치를

친절하게 소개해주고 있어요~


 

"엄마, 벚꽃 반지에요."

 


떨어진 벚꽃을 손에 올려서

벚꽃 반지를 만들어서 보여주네요~


 

 

 


벚꽃 길을 걷다가

고개만 싹 돌려도 이런 풍경이!


이거 실화인가요??ㅎㅎ 


 


벚꽃 동산 앞 벚꽃링~

살포시 뒤에 서서 찰칵찰칵!


 

 

벚나무 위에서 바라본 우진이의 모습입니다~


 


길을 따라가다 보면 만나는 '벚꽃 액자'


살짝~ 액자 위에 올라가면

바로 멋진 벚꽃 액자 완성!


 


바로 옆,

'벚꽃에 빠지다'에서도

인증샷 남겨야겠죠^^  


 


벚꽃 구경에 신이 난 7살.

 

"엄마, 내가 벚꽃이랑 찍어줄게요~ ^^"

 

세상 진지하게~ 사진을 찍어주네요!


 


낮은 담벼락 앞 벚나무 아래

살짝 서 있기만 해도! GOOD! 


 


벚나무 아래

7살 아들과 즐거웠던 데이트.

 

지금까지~~

용인에버 벚꽃축제였습니다! ^^